상단영역

본문영역

배우 김우빈이 추억의 드라마 '상속자들' 촬영 비하인드를 전했는데 진짜 빵 터진다 (문명특급)

배려가 난무한 신경전...

김우빈과 이민호
김우빈과 이민호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

배우 김우빈이 추억의 드라마 ‘상속자들’ 촬영 비하인드를 전했다.

14일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에 올라온 배우 김태리, 김우빈, 류준열 인터뷰 선공개 영상에서 드라마 ‘상속자들’ 속 명장면을 되짚어 보는 장면이 나왔다.

김우빈과 이민호
김우빈과 이민호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

‘상속자들’에서 박신혜를 사이에 두고 치열한 신경전을 벌인 이민호와 김우빈. 이민호에게 카레를 부으며 독설을 날리는 장면에서 김우빈이 정확히 와이셔츠를 피해 카레를 붓는 모습에 모두가 폭소했다. 이에 MC 재재는 “탄이(이민호)도 재킷을 안감 쪽으로 던진다”고 말했고 배려가 난무하는 두 사람의 신경전에 김태리는 “어디서 나온 디테일이냐”고 반응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에 김우빈은 “기억난다. 셔츠가 하나밖에 없었다. 바로 다음 장면을 찍어야 해서 (셔츠를 피해 카레를 부었다)”고 당시 상황을 회상했다. 

광고

허프포스트코리아 오리지널 비디오

한편 배우 김우빈, 김태리, 류준열 출연이 출연하는 ‘외계+인’ 1부는 오는 20일 개봉 예정이다.

황남경 기자: huffkorea@gmail.com

저작권자 © 허프포스트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관 검색어 클릭하면 연관된 모든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엔터테인먼트 #연예 #엔터 #유튜브 #문명특급 #김우빈 #이민호 #상속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