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계절학기 수강 중이었던 인하대 1학년 학생의 죽음: 20대 남자가 강간치사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마지막까지 함께 있었던 학생이다.

15일 폴리스 라인 설치된 인하대 공대 건물 
15일 폴리스 라인 설치된 인하대 공대 건물  ⓒ뉴스1

인하대 대학교 1학년 학생이 교내에서 의식이 없는 상태로 발견됐으나 결국 숨진 사건과 관련해, 같은 학교 1학년 남학생이 강간치사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15일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20세 A씨와 마지막까지 함께 있었던 남학생 B씨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하던 중 범죄 혐의가 있다고 보고 긴급 체포했다.  

인하대 공대 건물 
인하대 공대 건물  ⓒ뉴스1

A씨는 이날 새벽 3시49분께 학교 강의동 앞길에서 술에 취해 머리에 피를 흘리며 의식이 없는 상태로 발견됐다. A씨는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숨졌으며, 경찰은 B씨가 교내에서 A씨를 성폭행하려다 숨지게 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조사 결과 A씨는 계절학기 강의를 수강 중이었으나 온라인 수업을 받고 있었으며, 다른 학과 소속인 B씨와는 서로 알고 지내던 사이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며, 추가 조사를 벌인 뒤 B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으로 전해졌다.

광고

허프포스트코리아 오리지널 비디오

 

곽상아 : sanga.kwak@huffpost.kr 

저작권자 © 허프포스트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