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동네 미용실에서 잘랐다" 이효리는 울프컷도 이효리스럽게 소화했다

그러나 울프컷이 재유행할까 봐 약간 두려운 마음.

이효리의 패션 화보.
이효리의 패션 화보. ⓒ보그코리아

이효리의 헤어스타일이 달라졌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 깜짝 등장한 이효리-이상순 부부. 평소 방송에서 만나보기 어려운 두 사람은 티빙 오리지널 ‘서울체크인‘에서 홍현희-제이쓴 부부와 가까워졌는데, 제주도를 찾은 홍쓴부부를 위해 ‘전참시’ 출연을 감행했다. 게다가 이효리-이상순 부부는 만삭인 홍현희를 위해 집밥을 손수 차리는 모습으로 홍현희에게 큰 감동을 안기기도 했다.

이효리의 울프컷: 안 망한 것 같은데요????
이효리의 울프컷: 안 망한 것 같은데요???? ⓒMBC

이날 눈에 띄는 점이 하나 더 있었다. 장발을 고수하던 이효리가 숏컷 헤어스타일이었던 것. 앞서 이효리는 팬클럽 ‘효리투게더’에 ”동네 미용실에서 머리를 잘랐는데 망했다”라며 하소연을 한 바 있다.

전 축구선수 국가대표 김병지의 시그니처 헤어스타일, 꽁지머리를 연상하게 하는 ‘울프컷’이었다. 몇 해 전부터, 지드래곤·지코·송민호 등이 울프컷을 하면서 힙합신에서는 그 시절 울프컷이 재유행하기도 했다.

광고

허프포스트코리아 오리지널 비디오

이효리는 망했다고 했지만, 전혀 망한 것 같지 않다. 울프컷도 이효리스타일로 승화시킨 이효리는 왜 갑자기 울프컷을 한 걸까. 특별한 이유는 없었다.

이효리.
이효리. ⓒMBC
이효리.
이효리. ⓒMBC
이효리.
이효리. ⓒMBC

이효리는 ”방송을 접어보려고 ‘서울체크인’ 방송도 끝났고 쉬자는 마음으로 잘랐다. 오늘은 급하게 고데기를 말고 나왔다. 원래는 제이쓴 머리 정도다”라며 ”상순오빠가 요즘 나한테 ‘효식이’라고 부른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관련 영상이다. 

도혜민 기자: hyemin.do@huffpost.kr

저작권자 © 허프포스트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관 검색어 클릭하면 연관된 모든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엔터 #연예인 #TV #패션 #이효리 #전지적 참견 시점 #이상순 #헤어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