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지금 인지도도 충분해" 박재범이 '쇼미더머니11' 심사위원으로 합류하는 건 힙합 문화와 재미를 위해서다

박재범이 쇼미에 나온다고? 그럼 못 참지!

진짜 바빠 보이는 박재범.
진짜 바빠 보이는 박재범. ⓒ박재범 인스타그램

박재범은 몸이 열 개라도 되는 것일까.

올해 초 프리미엄 소주 원소주를 성공적으로 론칭한 박재범은 최근 여러 공연 무대에 오르며 팬들과 직접 만나고 있는데 이미 꽉 채운 것 같은 스케줄에 ‘쇼미더머니11’까지 추가했다.

Mnet ‘쇼미더머니11’ 측은 27일 박재범과 음악프로듀서 스롬이 심사위원으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슬롬과 박재범.
슬롬과 박재범. ⓒ박재범 인스타그램

이미 시즌4와 시즌6에서 ‘쇼미더머니’ 심사위원으로 활약했던 박재범은 제작진을 통해 ”쇼미더머니11′ 프로듀서로 임하게 되어 재미있을 것 같고, 열심히 하겠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고.

광고

허프포스트코리아 오리지널 비디오

박재범의 보다 솔직한 합류 소감은 그의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원소주 홍보하러 나가는 거 아님”이라고 못 박은 박재범은 ”공연 섭외 잘 됨. 방송 섭외 잘 됨. 음원 이미 부를 곡 충분해. 지금 인지도도 충분해. 내 현 위치는 나가서 별로 누릴 것도 없고 정규 (앨범)도 내야 되고 스케줄 이미 너무 많”다면서도 재미와 힙합을 위해 마지막으로 나가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쇼미더머니11’은 올해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며, 박재범-슬롬 외에도 더콰이엇-릴러말즈, 릴보이-그루비룸이 심사위원으로 투입된다.

 

도혜민 기자: hyemin.do@huffpost.kr

저작권자 © 허프포스트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관 검색어 클릭하면 연관된 모든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엔터 #TV #K-pop #엠넷 #힙합 #쇼미더머니 #박재범 #원소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