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성형외과 의사 아버지, 3명의 새엄마…” 클레오 채은정이 고등학생 때부터 경제적 지원이 없었다며, 안타까운 가족사를 밝혔다

현재는 유일한 가족이자 반려견 '꼬마'와 함께 살고 있는 채은정.

유일한 가족 반려견 '꼬마'와 함께 살고 있는 클레오 출신 채은정. 출처: MBN ‘특종세상’
유일한 가족 반려견 '꼬마'와 함께 살고 있는 클레오 출신 채은정. 출처: MBN ‘특종세상’

그룹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아버지의 반복되는 재혼과 이혼으로 인해 힘들었던 사춘기 시절을 보냈다고 털어놨다. 당시 채은정에게는 새엄마만 3명이 있었다고. 

29일 방송된 MBN ‘특종세상’에서는 1세대 걸그룹 멤버에서 현재는 필라테스 강사로 활약 중인 채은정의 근황이 그려졌다. 이날 채은정은 “보기만 해도 가슴이 뭉클하고 특별하다”면서 유일한 가족이자 반려견 ‘꼬마’를 소개했다. 

채은정에게는 왜 꼬마가 유일한 가족인 것일까. 이에 대해 그는 아버지가 성형외과 의사였던 사실을 밝히며 “보통 ‘아버지가 성형외과 의사였다’ ‘부유한 동네에서 태어나서 자랐다’고 하면 금수저였다고 하는데, 나는 고등학교 때부터 경제적 지원이 없어서 그때부터 혼자의 삶이 시작됐다”라고 운을 뗐다. 

성형외과 의사 아버지를 뒀지만, 어머니가 세상을 떠난 후 반복된 이혼과 재혼으로 인해 깊은 상처를 받은 당시의 채은정. 출처: MBN ‘특종세상’
성형외과 의사 아버지를 뒀지만, 어머니가 세상을 떠난 후 반복된 이혼과 재혼으로 인해 깊은 상처를 받은 당시의 채은정. 출처: MBN ‘특종세상’

당시 10살의 어린 나이에 어머니가 세상을 떠나는 큰 아픔을 겪은 채은정. 그는 “어머니가 너무 빨리 돌아가신 상황이었고, 나는 부모님의 역할이 굉장히 필요한 나이였다. (그런데) 아버지는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 얼마 안 돼서 바로 유학을 떠났고, 나는 할머니가 키웠다”라고 과거를 떠올렸다. 

광고

허프포스트코리아 오리지널 비디오

이어 “아버지는 유학에서 돌아오자마자 재혼을 했다. 그런데 1년도 안 돼서 바로 이혼을 했기 때문에, 그때 처음으로 아버지에 대한 불신과 실망과 배신감이 들었다”면서 “내가 기대했던 아버지상이 불일치하는 데 대한 분노가 있었다. 게다가 나는 중학교 1학년, 사춘기였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나 이혼 후 바로 또다시 재혼을 했다는 채은정의 아버지. 그는 “(재혼을 했으나) 두 번째 결혼도 너무 실망스럽게 끝났다. 1차 이혼보다 더 안 좋게 끝났다. 그때 나도 마음의 문을 완전히 닫게 됐고, 그래서 웬만하면 무슨 일이 있든지 혼자 해결하고 혼자 책임지며 살았다. 가족의 중요성을 느낄 일이 없었다”라고 토로했다. 

3번째 새어머니의 제안으로 완전히 독립해서 살게 된 채은정. 출처: MBN ‘특종세상’
3번째 새어머니의 제안으로 완전히 독립해서 살게 된 채은정. 출처: MBN ‘특종세상’

또한 집을 나와서 혼자 살게 된 이유에 대해 “아버지와 사이가 너무 안 좋아지다 보니까, 그 당시에 세 번째 새어머니가 계셨다. 새어머니가 나랑 사이가 좋았는데, 나와 아빠 사이를 옆에서 지켜보는 걸 힘들어하셨다. 그래서 독립하는 게 어떠냐고 먼저 제안을 했다”라고 밝혔다. 

클레오 활동 역시 아버지에 대한 반발심으로 시작하게 됐다고. 채은정은 “가수 제의가 올 때 돌파구를 그쪽에서 찾고 싶었다. 집에서 반대하는 무언가를 해야 했던 게 더 컸던 것 같다. 그때는 어렸고, 일단 못하게 하니까 (가수를) 더 하고 싶고 해야겠다 싶었다”라고 허심탄회한 속내를 전했다. 

 

서은혜 프리랜서 기자 huffkorea@gmail.com

저작권자 © 허프포스트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